여수서 무궁화호 탈선… 1명 숨지고 8명 다치는 사고발생

무궁화호

22일 오전 3시 41분 전남 여수시 율촌역 인근에서 운행 중이던 무궁화호 열차가 선로를 벗아나 기관사 1명이 숨지고 승객 8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여수시 율촌면 월산리 율촌역 인근에서 운행중이던 무궁화호 1517호가 선로를 이탈했다.

율촌역으로 진입하던 열차는 200m 지점에서 정체를 알수 없는 물체에 부딧힌 것으로 알려졌다. 총 7량(칸)짜리 열차에서 4량이 탈선하면서 기관차는 전복됐고 2량(칸)은 전도됐다.

코레일은 선로보수공사로 인해 열차가 통상적으로 다니던 선로가 아닌 변경된 선로로 지나는 과정에서 탈선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선로전환기 이상 여부 등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