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쪽’ 논란→ 소통 시작… 이지현 이번엔 반려견 ‘펫숍’ 의혹?

1

그룹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소통을 시작한지 얼마 안 돼 ‘펫숍’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24일 이지현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댓글창을 열고 누리꾼과의 소통에 나섰다.
댓글창을 연 지 얼마되지 않아 ‘펫숍’ 논란이 불거졌다. 그가 SNS에서 공개한 반려견 ‘몰리’의 모습이 태어난지 얼마 안 된 새끼 포메라니안의 모습을 하고 있었기 때문.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펫숍에서 반려견을 데려온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