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노우보드를 타는데, 곰과 추격전

지난 4월9일, 일본 나가노 현의 하쿠바47 스키장에서 유튜브 유저이자, 스노우보더인 켈리머피는 이날 손에는 셀카봉을 들고 귀에서는 리한나의 음악을 들으며 스노우 보딩을 즐겼다.

‘메트로’가 보도한 바에 따르면, 이날 그녀는 곰에게 습격을 당할 뻔 했다고 한다.

1

2

아마도 그녀는 나중에 자신이 찍은 이 영상을 보고 깜짝 놀랐을 것이다. 그녀가 스키장을 내려오던 도중 뒤에서는 야생곰이 달려오고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음악을 듣던 켈리는 곰의 울음소리도 듣지 못했다. 4월10일, 유튜브에 이 영상을 공개한 켈리는 “나는 거의 잡아 먹힐 뻔 했다”며 다른 사람에게도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아래 영상에서 이 위험천만한 상황을 확인하자 ( 약 50초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