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이 잃어버린 여권 찾아주려고 남자가 한 행동

1

 

한 남성이 여권을 잃어버린 ‘모르는’ 여성을 위해 엄청난 일을 해냈다.

지난 3월 여성 A 씨는 일본으로 휴가를 떠났다.

이 여성은 오사카와 교토, 그리고 도쿄 일정을 마치고 출국하기 위해 도쿄 나리타 공항으로 향했다.

 

2

 

 

3

 

공항에 가던 중 여성은 교토에서 묵었던 호텔에 여권을 두고 왔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당장 교토를 갈 수도 없는 상황에서 여성은 일말의 가능성을 믿고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에 글을 올렸다.

A 씨는 “교토에 있는 호텔에 여권을 두고 왔다. 저녁 6시 30분에 출국해야한다.

혹시 몇 시간 내로 교토에서 도쿄로 오는 레딧 회원이 있는지 궁금하다. 혹시 있다면 부탁을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여성의 글은 레딧에서 화제를 모았다.

 

4

 

그때 기적적으로 한 남성이 나타났다. 빈센트 마기오라는 이 남성은 도와주겠다며 교토 호텔의 위치를 물었다.

빈센트는 “나는 지금 오사카 호텔에 있다. 할 일도 없어서 모험을 떠나고 싶다.”고 말해 레딧 회원들의 엄청난 반응을 이끌어냈다.

일부는 그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했으나, 빈센트는 진짜 여성을 도왔다.

 

5

 

그는 교토 호텔에서 여권을 찾고 도쿄로 가는 과정을 인스타그램과 레딧에 상세히 남겼다.

마기오는 출국 시간 전 성공적으로 A 씨에게 여권을 가져다주었다. A 씨는 레딧에 “정말 멀리까지 와서 도와주셨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고,

마기오는 “곤경에 처한 사람을 도울 수 있어서 기뻤다.”고 말했다.

두 사람의 사연은 레딧뿐만 아니라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에까지 퍼져 나가 화제를 모았다. 누리꾼들은 “현실 슈퍼맨이다.”, “당사자도 아닌데 감동적이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6

 

 

7

 

 

[추천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