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하다 다친 김종국에게 신동엽이 날린 일침

1

 

운동 중독으로 유명한 김종국이 결국 일을 냈다.

최근 그는 운동을 하던 도중 부상을 당했다.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운동을 하다 다친 김종국의 근황을 알렸다.

 

2

 

이날 방송 장면에서 김종국은 탈장 수술을 받은 후 병원에 입원해 치료에 전념했다.이날 방송 장면에서 김종국은 탈장 수술을 받은 후 병원에 입원해 치료에 전념했다.
김종국은 의사로부터 수술 후 6주 동안은 힘든 운동을 하면 안된다는 말을 들었다.
이 이야기를 들은 김종국은 잠시 말을 잃었다.

 

3

 
그는 “6주 동안 운동을 못한다고?”라고 되묻더니

침대에 누워서 잠시 고민하는 표정을 지었다. 모두가 아파서 그런다고 생각하는데

갑자기 김종국이 “복싱은 괜찮지 않을까? 아니면 누워서 하는 거. 너무 속상하다”라고 말해 주변을 경악하게 했다.

매니저가 괜찮냐며 걱정하자 그는 “다리가 안 움직이니까 좀 이상해”라며 어색해 했다.

또 “오른쪽에 마취를 더 많이 했나봐. 기분이 너무 이상해.”라고 대답했다.

 

4

 
해당 영상을 보던 어머니는 “집에 와서 이상한지 자꾸 몸을 꼬집어 보고 그러더라”고 설명했다.

김종국은 매니저에게 어쩌다 다치게 되었는지도 설명했다.

그는 “하체 운동하다 터졌어. 뿌직 하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아픈 와중에도 별일 아니라는 듯 “탈장은 운동선수들이 많이 걸린대”라고 안심시켰다.

이 장면을 보던 신동엽은 질렸다는 듯 “하지만 너는 가수잖아”라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5

 

6

 

7

 

 

[추천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