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종영’, 마지막은 기존 멤버들 전원 참여

1

 

2005년부터 2018년까지 무려 13년 동안 토요일 오후를 책임졌던 MBC 무한도전이 오는 3월 31일 시청자들과 작별한다.

MBC는 공식적으로 “무한도전이 종영하고 최행호 PD가 연출하는 새 프로그램이 무한도전 시간대에 편성된다.

김태호 PD는 당분한 시간을 가지고 가을 이후 무한도전 새 시즌 또는 새 기획으로 돌아온다.”고 발표했다.

 

2

 

무한도전 마지막 방송이 다가오는 가운데, 정형돈과 노홍철 등 기존 출연자들이 마지막을 함께 할 것인지 대한 여부도 관심을 모았다.

최근 한 언론 보도에 따르면 무한도전은 ‘레전드 특집’을 편성, 기존에 하차했던 멤버들과 다같이 마무리를 할 예정이다.

최행호 PD의 새 프로그램이 4월 첫째주부터 방영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현재까지도 캐스팅 작업과 촬영을 마무리 짓지 못해 방송이 불투명한 상황이었다.

이에 애초에 MBC 측은 무한도전 스페셜 방송으로 이를 대체할 예정이었지만, 최근 무한도전 레전드 특집을 따로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3

 

레전드 특집에는 정형돈과 노홍철, 전진 등 기존에 무한도전에 출연했던 멤버들이 모두 출연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길의 경우 또 음주운전으로 사회적 물의를 빚었으므로 출연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레전드 특집은 모든 멤버들이 함께 모여 예전 방송을 보면서 추억을 되살리는 특집이 될 것으로 보인다.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무한도전의 막을 내리는 데 어울리는 특집이라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과연 무한도전이 기존 멤버들과 함께 프로그램을 마무리할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4

 

5

 

6

 

[추천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