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복무 3개월 단축 여론조사 결과..의외로 남자들의 반응이….

1

 

육군 기준 21개월인 군 복무 기간을 18개월로 3개월 단축하는 방안을 정부가 검토 중이다.

하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은 18개월로 군 복무 기간을 줄이는 것이 맞는지 각자 다른 의견을 내놓고 있다.

얼마 전, 리얼미터는 정부의 군 복무 단축과 관련한 여론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

 

리얼미터는 지난 1월 26일 성인 남녀 501명을 대상으로 여론 조사를 진행했다.

1월 29일 발표된 여론 조사 결과(95% 신뢰 수준, 표본오차 ±4.4%포인트)에 따르면 군 복무 기간 단축을 찬성하는 쪽이 52.1%(매우 찬성 30.4%, 찬성하는 편 21.7%)로 더 많았다.

반대 의견은 44.2%였으며, 이 중 ‘매우 반대’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24.2%, ‘반대하는 편’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20.0%였다.

 

3

 

‘잘 모르겠다.’고 답한 응답자는 3.7%로 나타났다.

성별로도 결과는 다르게 나왔다. 여성들은 찬성이 60.3%, 반대가 35.5%로 나왔다. 그러나 남성의 경우 오히려 찬성 43.7%, 반대 53.1%로 반대가 우세한 결과가 나왔다.

연령대로 보면 20대에서 40대까지 찬성 여론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20대는 찬성 67.5%, 반대 31.7%. 30대는 찬성 64.7%, 반대 32.4%, 40대는 찬성 58.8%, 반대 35.2%가 나왔다.

 

4

 

반면, 60대 이상 장년층에서는 찬성이 30.0%, 반대가 64.1%로 반대 여론이 우세했다. 50대의 경우, 찬성 48.2%, 반대 50.0%로 팽팽한 결과가 나왔다.

정치 성향에 따라도 결과는 달랐다. 더불어 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에서는 찬성 여론이 높았다. 그러나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지지층은 반대 여론이 높게 나왔다.

한편, 문재인 정부는 2016년 10월 입대자인 사병부터 순차적으로 복무 기간을 줄이겠다는 방침이다.

 

5

 

육군의 경우, 2주 단위로 구분해 하루씩 군 복무기간을 단축할 예정이다.

이 방식이 계속되면 2017년 10월에 입대한 국군 장병은 복무 기간이 약 26일 줄어드는 효과가 생긴다.

국방부는 이러한 방식으로 순차적으로 군 복무 기간을 줄여 2020년에 현행 21개월에서 18개월로 군 복무 기간을 단축할 계획이다.

 

6

 

7

 

[추천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