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은 10만원을 받기 위해 무슨 짓까지 할까?

1

2

3

4

몇 년 전 유명 유튜브 채널 ‘왓에버(whatever)’에 올라온 영상이 조금이나마 해당 질문의 대답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왓에버’는 100달러(약 10만 8천원)를 준다는 조건으로 시민들에게 다양한 요구를 했다.

우선 두 남성에게는 “100달러를 받기 위해 둘이 키스를 할 수 있느냐.”고 물었다. 이 남성들은 주저하지 않고 “당연하다.”고 대답했고, 곧바로 가볍게 입맞춤을 했다.

이어 스케이트 보드를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왓에버’는 “100달러를 줄테니 스케이트 보드를 애무할 수 있느냐.”고 물었다. 이 여성 역시 전혀 고민하지 않고 가능하다고 답한 뒤, 야릇한 소리를 내며 스케이트 보드를 핥기 시작했다.

한 커플에게는 “100달러를 줄테니 카메라 앞에서 첫 키스를 할 수 있느냐.”고 물었다. 이 커플 역시 “당연하다.”고 답하며 진하게 키스했다.

또 다른 여성은 100달러를 주는 조건으로 개울에 빠지라는 요구를 받았다. 이 여성은 잠시 망설이며 “사실 하기 싫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녀는 100달러를 위해 곧바로 몸을 넣고 빠져나왔다.

흠뻑 젖은 여성을 본 친구들은 매우 재밌어하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알고보니 ‘왓에버’가 준비한 100달러는 진짜 돈이 아니었다. 유튜브 업로드로 유명세를 얻은 데 50달러, 시민들의 장기를 본 것에 50달러를 청구한 가짜 100달러였던 것.

이를 확인한 시민들은 황당해하면서도 재밌어하는 듯했다.

영상 후반부에는 ‘왓에버’ 측이 물에 빠진 여성에게 진짜 100달러를 주는 장면이 나왔다. 다른 시민들에게도 100달러를 줬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해당 영성은 270만 뷰를 돌파하며 여전히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시민들이 화를 안 낸 것이 대단해보인다.”, “스케이트 보드가 부럽다.”, “나라도 다 했을 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5

6

7

8

9

10

11

12

13

[추천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