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공효진이 공유-정유미 결혼설에 급분노(?)했다.

1

 

배우 공효진이 공유-정유미 결혼설에 급분노(?)했다.

9일 공유와 정유미의 소속사인 매니지먼트 숲의 김장균 대표는 SNS를 통해 “곧 얼굴 한 번 봅시다”라는 짤막한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과 함께 한 장의 이미지도 공개됐다. 공유와 정유미가 결혼을 앞두고 있으며 호텔까지 예약했다는 루머 유포자의 글이었다.

근거 없는 루머 유포를 좌시하지 않겠다는 강경한 입장 대응을 한 것이다.

 

2

 

3

 

여기에 공효진이 남긴 귀여운 댓글이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었다. 공효진은 “참 미칠 노릇이다. 왜 나랑은 절대 안 나는 걸까? 그게 더 싫어”라며 “우린 맨날 꽁남매야”라고 귀여운 질투를 했다.

같은 소속사에, 같은 성씨 때문에 ‘공남매’로 불리는 공효진과 공유는 2005년 SBS드라마 ‘건빵선생과 별사탕’이라는 작품에서 호흡을 맞췄다.

최근 2년 연속 SSG닷컴 전문 모델로 나란히 캐스팅됐다.

누리꾼들은 “공효진 왜이렇게 귀엽냐” “괜히 공블리가 아니네” “대표 인스타 살벌한데 공블리 혼자 캐발랄해ㅋㅋㅋㅋ” “루머 유포는 무슨 생각으로 하는거임?”

“아무튼 다들 피해 안 갔으면 좋겠고 최초 유포자는 엄중 처벌하길” 등 반응했다.

한편 이날 오전부터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공유와 정유미의 결혼설이 뜨거운 감자였다. 해당 소식을 처음 유포한 누리꾼은 “서울 소재 한 호텔에 근무하는 지인이 알려준 정보”라며

“공유와 정유미가 결혼 날짜를 잡고 행사장을 예약했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 글에는 유명 연예인들이 결혼식 장소로 유명한 호텔명과 구체적인 날짜까지 담겨 있다.

공유와 정유미의 결혼설이 인터넷상에 오르내린 건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해 10월에도 각종 온라인 게시글에는 ‘두 사람이 교제 중이며 조만간 결혼할 것’이라는 소문지가 수차례 언급됐다.

하지만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측은 이를 전면 부인하며 강경대응 의사를 보였다.

 

4

 

5

 

[추천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