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가려고…연천서 민통선 넘은 50대 미국인 검거

Àü¹æ GP Ãѱ⠳­»ç ÇöÀå Àα٠¹Î°£ÀÎ ÅëÁ¦¼± 19ÀÏ ¿ÀÀü 2½Ã 30ºÐ²² °æ±âµµ ¿¬Ãµ±º OO»ç´Ü ¿¹ÇÏ ÃÖÀü¹æ GP Ãѱâ»ç°í°¡ ÀϾ ºÎ´ë·Î ÅëÇÏ´Â ¹ÎÅë¼± Ãʼҿ¡¼­ ±ºÀεéÀÌ ÃâÀÔ Â÷·®µéÀ» ÅëÁ¦ÇÏ°í ÀÖ´Ù./¼º¿¬Àç/»çȸ/ 2005.6.19(¿¬Ãµ=¿¬ÇÕ´º½º) polpori@yna.co.kr (³¡)

(의정부=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북한에 들어갈 목적으로 우리나라에 입국해 허가 없이 민간인출입통제선(민통선)을 넘은 50대 미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13일 관계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5분께 경기도 연천군의 민통선 이북지역에 무단으로 들어온 미국인 A(58)씨가 붙잡혔다.

검거 1시간 전 연천 백학면 민통선 마을 주민이 A씨를 발견해 군에 신고했으며, A씨는 인근 미산면에서 검거됐다. 두 지역 모두 육군 28사단이 관할한다.

A씨는 정치적 목적으로 북한에 가기 위해 민통선을 넘은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루이지애나 주 출신으로 알려진 A씨는 3일 전 우리나라에 입국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과 군, 국정원 등 관계기관은 합동으로 A씨의 입국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suk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3 14:17 송고

<오늘의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