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카스텐, 1년5개월 만에 컴백…15일 미니앨범 발표

1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밴드 국카스텐이 오는 15일 미니앨범 ‘스트레인저'(Stranger)를 발표한다고 소속사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가 10일 밝혔다.

새 앨범에는 타이틀 곡 ‘이방인’을 포함해 총 5곡이 수록됐다. ‘이방인’은 국카스텐의 여름 브랜드 공연인 ‘스콜’에서 깜짝 공개된 곡이다.

국카스텐은 “‘이방인’은 우리는 어떤 식으로 존재해야 하는가에 대한 노래다. 낯선 무언가와 만나 갇혀 있는 자신을 초월하려는 의지와 목마름을 그려냈다”고 설명했다.

이들의 신곡발매는 지난해 6월 ‘펄스'(Pulse)를 공개한 이후 1년5개월 만이다.

국카스텐은 25일 부산을 시작으로 12월에는 9일 대구, 17일 대전, 24∼25일 서울에서 ‘2017 국카스텐 연말 전국투어 해프닝(Happening)’ 공연을 이어간다.

cla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0 09:13 송고

<오늘의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