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에게 카카오톡 낚시 쿠폰을 보내보았다.

1

“선물과 메세지를 보냈습니다”

아내에게 카카오톡으로 낚시쿠폰을 보낸 일화가 누리꾼들에게 소소한 웃음을 주고 있다.

아내에게 장난으로 낚시 쿠폰을 보낸 남편.

2

하지만 ‘마누라님’은 속지 않았다.

당황한 기색 없이 “야 오늘 저녁은 도미노피자다”라며 “사와라. 네가 보낸 쿠폰으로”라고 당당히 주문했다.

3

남편은 아내를 속아넘기려다가 오히려 피자를 사야하는 역공을 당하고 말았다.

자기 꾀에 자기가 걸려넘어지게 된 남편은 무릎을 꿇고 두손을 모으고 울먹이며 용서를 비는 무지 이모티콘을 보냈다.

4

하지만 또 통하지 않았다. 아내는 “밥 안할거니깐 맛있는 걸로 사와. 나는 새우 들어가면 된다”고 취향까지 반영한 주문사항을 재차 말했다.

아내의 뜻이 굳건함을 알게 된 남편은 벽에 얼굴을 대고 좌절하는 무지 이모티콘을 보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역관광 당했다”, “둘다 완전 귀엽다”, “프로필 사진도 발이다. 너무 웃기다”며 훈훈한 웃음을 짓고 있다.




쿠팡 방문하고 계속 읽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