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이 추성훈 시계를 뺏았다가 황급히 돌려준 이유

1

강호동이 추성훈의 시계를 뺐었다 화들짝 놀라며 돌려줬다.

지난 5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이종격투기 선수이자 ‘사랑이’의 아빠 추성훈이 출연해 강호동과 신경전을 벌였다.

3

4

그러던 중 추성훈의 시계가 ‘아는형님’ 멤버들 눈에 들어왔다.

이수군은 추성훈에게 “너 시계 뭐야”라며 “호동이 줘야 해”라고 했고 이상민 역시 “야 갖고 와”라며 추성훈을 약올렸다.
5

하지만 정작 추성훈의 시계를 받아든 강호동은 깜짝 놀라며 “이거는 갖다 드려라. 너무 부담스럽다”고 말했다.

얼마나 대단한 시계이길래 강호동이 “부담스럽다”며 개그를 멈추기까지 했을까.

추성훈의 시계는 스위스의 한 명품 시계 브랜드 제품으로 가격은 인터넷 쇼핑몰 가격비교 검색 결과 9천3백만원으로 알려졌다.

6

해당 브랜드는 창립이래 시계 기술을 선도해온 회사로 현존하는 모든 손목시계의 기술을 개발했다고 할 정도.

가격 뿐만 아니라 기술에 있어서도 앞서있는 시계였다.

시청자들은 “귀한 시계인지 한번에 알아본 강호동도 대단하다”, “시계에 좀 관심있으면 딱 안다”, “나도 한번만 손목에 감아보고싶다”며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쿠팡 방문하고 계속 읽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