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뷰에 변사체 사진이 찍힌 것 같다” 신고에 경찰이 밝힌 여성의 정체

1

다음 로드뷰에 변사체 찍힌 것 같아 어떻게 해;;;;;;;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게시판을 뜨겁게 달군 사진이다.

2

이 사진은 지난해 8월 경기도 양주시 은현면의 한 비닐하우스 옆 길을 담고 있다.

그런데 이 사진속에는 티셔츠에 바지를 입은 한 중년 여성이 가방과 짐을 베고 흐트러진 자세로 누워있다.

옷 매무새도 흐트러져있고 팔다리는 힘이 풀려보이고 눈도 살짝 뜨고 있는 모습이 뉴스나 영화에서 보던 시신의 모습과 매우 흡사하다.

3

이 사진을 담은 게시물에 수백개의 댓글이 달렸고 결국 한 누리꾼이 지난 25일 경찰에 신고했다.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경찰이 확인한 결과 이 사진 속 여성은 변사체가 아니었다.

인근 주민에게 사진 속 여성에 대해 물어봤더니 “해당 여성은 외국인이며 술만 마시면 그 자리에 누워 자곤 했었다”는 진술이 나왔다.

경찰은 이 여성의 행방을 수색해 찾아냈다.

그는 몽골 국적으로 한 한국인 남성과 부부처럼 지내며 불법체류자 신분으로 한국에 남아있었다.

경찰관계자는 “불법체류자라서 아마 강제 출국 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쿠팡 방문하고 계속 읽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