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광안리 개미떼

개미2

부산 광안리 해변가에서 수십만 마리의 개미때가 대규모로 이동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부산 광안리 해변가에 개미떼 출현에 괴소문이 퍼지고 있어 소셜미디어와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통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여지고 있다.

지난 23일 한 네티즌이 광안리 백사장에서 줄지어 이동하는 수십만 마리의 개미떼를 촬영해 SNS에 올렸다.

한 네티즌은 이를 두고 “부산 전역을 뒤덮었던 가스 냄새에 이어 개미떼의 대이동 등 뒤숭숭한 일이 며칠 사이 줄지어 벌어지고 있다”며 “대형 지진이 곧 들이닥치는 것 이나냐”고 말했다.

괴소문의 정체는 바로 매년 장마가 끝나면 백사장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광경으로 수영구청 관계자는 “장마 직후가 개미 번식기인데 이때 개미들이 먹이를 찾아 떼를 지어 이동하는 것일 뿐’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