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언론 前엑소 크리스, 침대 사진 유출? 여친 주장女 등장

크리스

아이돌 그룹 엑소 멤버로 활동했던 크리스(우이판)가 곤혹을 치르고 있다.

중국 언론매체 시나위러는 15일 오전 한 네티즌이 크리스로 추정되는 남자와 침대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14일 오전 자신이 크리스의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이 웨이보에 대화 기록을 올리면서 시작됐다. 이 여성은 “(사귀던는 사이였는데) 갑자기 크리스와 연락이 두절됐다. 헤어진다 해도 말 한마디는 해야하는 것 아니냐”고 주장했다.

이에 크리스는 공작실 웨이보를 통해 “크리스의 여자친구라는 네티즌의 주장은 거짓이다. 크리스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했으므로 법적인 책임을 물을 예정이다”며 “이후 모든 루머에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성명 발표에도 불구하고 또 다른 여성이 크리스임을 주장하며 침대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한 남성이 침대에서 잠을 자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다.


 

크리스1

이외에도 두 여성을 지지하며 자신도 피해자임을 주장하는 여성들이 등장해 사태가 커지고 있다고 시나위러는 전했다.

사진에 대해 크리스 측은 아직 이렇다 할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다. 현재 관련 게시물은 삭제된 상태다.
<출처=스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