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멍때리기 대회! 멍지존은 누구?

멍지존

가수 크러쉬가 2016 멍때리기 대회 우승 소감을 밝혔다.

크러쉬는 22일 서울 용산구 이촌한강공원에서 진행된 2016 한강 멍때리기 대회에서 당당하게 1위를 차지, 단상에 올라가 남다른 1위 소감을 전했다.

크러쉬는 멍때리기 대회 라이브 영상을 통해 1위 소감을 공개했다. “얼떨떨하다”고 입을 연 크러쉬는 “상을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이렇게 좋은 대회가 열리는 게 알려져서 많은 분들이 참가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앞서 크러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멍때리기 대회에 흥미를 보인 바 있다. 이후 22일 경기에 참가하게 된 그는 ‘뇌 휴식이 필요해서’ 이 대회에 나오게 됐다 밝혔다. 크러쉬는 약 한 시간에 걸친 ‘멍 때리기’ 끝에 당당히 우승을 거머쥐었다.

크러쉬 역시 인스타그램을 통해 멍때리기 대회 1위 사진을 공개하며 “심박수까지 체크했다. 어쨌든 1위”라는 글을 올려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멍때리기 대회는 현대인의 뇌를 쉬게 하기 위해 시작된 행사로 무료함을 이겨내고 안정적으로 ‘멍 때리는’ 사람이 우승하는 이벤트다. 이번 행사에는 약 70여 명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