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들의슬램덩크 가수 꿈 이루기 위해….

언니

‘언니들의 슬램덩크’의 김숙, 티파니, 홍진경, 라미란, 제시, 민효린이 민효린의 가수의 꿈을 이뤄주기 위해 아이돌그룹 트와이스를 만났다.

특히 티파니는 후배아이돌그룹 트와이스의 무대를 보며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13일 오후 11시에 방송된 KBS 2TV 예능 ‘언니들의 슬램덩크’(연출 박인석 황민규 박선혜 채승우)에서는 민효린의 꿈을 이루기 위해 김숙, 티파니, 홍진경, 라미란,

제시가 함께 방송국으로 향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민효린이 아이돌가수의 꿈을 간접체험하기 위해 뮤직뱅크에 견학을 가게 됐다.

방송국에 들어서자 가수인 티파니와 제시 앞장서 팬들과 인사를 나눴다. 특히 제시는 직접 팬들의 손을 잡아주며 열띤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트와이스의 무대를 본 홍진경은 “가슴이 두근거려. 빨리 좀 해보고 싶어”라고 말하며 열정을 드러냈다.

그러나 김숙은 “난 솔직히 트와이스처럼 하면 못할 것 같아”라며 부담감을 표시했다.

이후 멤버들은 트와이스를 직접 만나 대결을 펼쳤다. 만약 멤버들이 승리할 경우 꿈 지원금 10만원이 지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