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든 시간도 지나면 다 추억인 거잖아요

박보검눈물1

via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

 

박보검 하면 생각나는 단어는 ‘응답하라 1988’, 박보검파산 이 두단어가 생각난다.

응팔’응답하라 1988’을 통해 현재 톱스타에 자리잡은 박보검이 남들에게 말하지 못했던 가슴 아픈 가정사를 고백했다.

어린나이에 어머니를 잃은 슬픈 사연을 한 방송에서 공개해 팬들의 마음을 아프게 만들었다.

tvN ‘꽃보다 청춘’을 통해 박보검이 “가족사진이 한 장도 없다”고 말한 장면이 방송에 나왔지만 그때도 ‘비밀’을 끝까지 지켰던 셈이다.

팬들과 연예부 기자들은 이런 박보검의 안타까운 ‘가정사’를 미리 알았지만 비밀을 지켜준 것이다. 박보검이 톱스타가 된것은 어쩌면 항상 자신을 응원해준 팬들에게 보답하는 마음이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은것일 지도 모르고, 팬들은 박보검의 밝고 예의 바른 생활을 너무나 잘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박보검 눈물via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