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키 컴백! 빅뱅, 싸이와 한솥밥 먹는다!

잭스키스

YG엔터테인먼트는 11일 젝스키스 멤버인 은지원, 이재진, 김재덕, 강성훈, 장수원과 계약을 맺었다고 공식 발표했다.

사업가로 변신한 고지용은 개인 사정상 계약은 못했지만 공연과 음반 참여 가능성은 열려있다고 전했다.

젝스키스는 지난 1997년 ‘학원별곡’, ‘폼생폼사’로 데뷔해 기록적인 팬덤을 형성하며, ‘커플’ ‘너를 보내며’등으로 ‘보이그룹’시대를 이끌었다.




2000년 5월 해체 이후 16년동안 각자의 삶을 살아오던 멤버들은 MBC ‘무한도전’에서 진행한 ‘토토가 2’ 게릴라 무대에서 6명이 만나면서 재결성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와이지엔터는 “16년만에 발표되는 젝스키스의 신곡이 어떤 음악일지, 20년간 쌓아온 수많은 공연 노하우로 어떤 무대를 만들어줄지 기대를 부탁한다”며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가 직접 나서서 영입한 만큼 행보가 빠르게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