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물 논란 제2롯데 외벽 대형 태극기

엠블러

서울 잠실 제2롯데월드 외벽에 걸린 대형 태극기와 엠블렘을 이달 말부터는 볼 수 없다.

11일 서울시와 송파구에 따르면 롯데물산은 태극기와 엠블렘을 이달 중 철거할 예정이다. 두 게시물은 최근 광고물인지를 두고 논란이 일었다.

롯데 측은 공익 목적의 홍보물이기 때문에 문제 될게 없다는 입장이었다. 그러나 일부 시민단체는 광복절 등 기념주간이 끝난 데다 결국 기업광고물인 만큼 당장 철거해야 한다는 주장을 폈다.




시민단체인 위례시민연대는 민간기업이 영리목적, 인지도 향상 등 목적으로 국기를 이용하지 말 것을 명시한 국기 훈령 18조를 근거로 들며 철거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롯데 측은 그동안 타워동이 내년에 완공되는 데다 태극기와 엠블렘이 붙은 곳은 호텔 객실이라 어차피 홍보물은 올해까지만 선보일 예정이라면서 당장 철거할 필요가 없을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이득형 위례시민연대 이사는 “롯데가 진정한 국민기업으로 거듭나고 싶다면 사회공헌에 주력하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말했다.

쿠팡 방문하고 계속 읽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