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태풍급 강풍 피해 속출…

강풍1전날까지 거세게 내리던 비가 그쳤지만 전국 대부분 지방에 바람이 여전히 매우 강하게 불고 있다.

4일 오전 9시 현재 강원도, 동해, 속초, 등과 산간지방, 울릉도, 독도에는 강풍 경보가 발효돼 있다.

서울, 경기도, 인천, 경북, 대구, 충북 등에도 강풍 주의보가 내려졌다.

9시 기준 전국 주요 지점 일 최대 순간풍속은 미시령(고성)45.7m/s, 청하(포항)31.7m/s, 백령 27.3m/s, 강현(양양)25.1m/s, 장호원(이천)23.1m/s, 음성 22.8m/s다.강풍

이같은 강풍은 급격히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 때문이다. 전날인 3일에는 하루에 중심 기압이 24hpa이상 떨어져 ‘폭탄 저기압’이라는 말이 붙기도 했다.

봄철이나 초겨울 우리나라와 일본 같은 대륙의 동안지역에서 종종 발생하는 ‘폭탄 저기압’은 저기압의 급격한 발달에 따른 강한 바람을 동반한다.